본문 바로가기

아서헤이즈3

미국 컬럼비아대 교수 “페이팔 스테이블코인(PYUSD)이 증권이면 스타벅스 기프티콘도 증권” 페이팔이 최근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자체 발행 스테이블코인(PYUSD) 관련 소환장(Subpoena)을 받은 가운데 미국 컬럼비아대학교 비즈니스 스쿨 겸임 교수(Adjunct Professor) 오스틴 캠벨(Austin Campbell)이 X(트위터)를 통해 “PYUSD가 증권이라면 스타벅스 기프티콘도 증권이다”고 전했다. 캠벨은 “PYUSD는 뉴욕 금융감독청의 스테이블코인 지침을 준수해 만들어졌다. SEC가 받들어 모시는 하위테스트(미국 증권 판단 기준)는 이제 법원의 비웃음을 사고 있다. 또 페이팔이 파산할 가능성은 매우 낮기 때문에 소비자 보호 측면에서 다른 암호화폐보다 더 안전하다. 그간 SEC는 실제 잘못을 저지른 일부 기업들(FTX, 셀시우스, 테라폼랩스, 블록파이 등)은 건드리지.. 2023. 11. 6.
외신 “비트코인 관련 검색량, 거래량, 변동성 감소” 외신 “비트코인 관련 검색량, 거래량, 변동성 감소” 비트코인 관련 최근 검색량, 거래량, 변동성 모두 감소세를 나타내며 삼중고를 겪고 있다고 비인크립토가 보도했다. 보도에 의하면 이러한 감소세는 비트코인에 대한 시장의 관심이 낮아지고 있음을 시사하며, 악화된 투심을 드러내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와 관련 미디어는 “최근 구글에서의 ‘암호화폐’ 및 ‘비트코인’ 검색량은 2019년 수준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3분기 현재까지 BTC 현물 거래량은 총 7,211억 달러를 기록, 지난 분기 1조 2,500억 달러 대비 뚜렷한 감소세를 나타냈다. 이러한 추세가 9월까지 계속된다면 BTC 현물 분기별 거래량은 2019년 1분기 이후 최저 수치를 경신할 수 있다. 또한 상대적으로 낮은 변동성은 시장 참여자들의 .. 2023. 9. 6.
아서 헤이즈 "AI 덕에 비트코인 10억원 간다" 아서 헤이즈 "AI 덕에 비트코인 10억원 간다"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맥스(BitMEX)의 공동 창업자이자 전 최고경영자(CEO) 아서 헤이즈(Arthur Hayes)가 비트코인 낙관론을 펼쳤다. 7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아서 헤이즈는 온라인 기고문을 통해 인공지능(AI) 기술로 인해 암호화폐 시장이 더욱 확장될 것이라는 주장을 펼쳤다. 그는 "AI 혁명은 자연스럽게 암호화폐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명목화폐 체제가 미래에 점점 더 기능을 발휘하지 못할 운명에 처해 있음에도 불구하고 점점 더 강력해질 급성장하는 경제 부문이 하나 있다. 그것은 바로 AI"라고 말했다. 아서 헤이즈는 AI 발전이 전통 금융시스템의 권위를 흔들 것이며, 이러한 탈중앙성에 가장 걸맞는 대안형 자산은 바로 비트.. 2023. 7. 11.
반응형